• 최종편집 2022-12-08(목)
 

치매센터 개소.jpg

전라북도 광역치매센터(센터장 한명일)는 최근 새 단장을 마치고 힘찬 출발을 알리는 개소식을 열었다.

 

2013년 정식 개소한 전라북도 광역치매센터는 전라북도 민간위탁 공모에 예수병원이 선정됨에 따라 202211부터새 보금자리로이전해새롭게출발했다.

 

전라북도 광역치매센터는 국가정책을 전라북도 실정에 맞게 보급하기위해 치매 정책을 연구하는 기관이다. 지역 내 치매 치료·돌봄기관의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한 기술지원도 하고 있다.

 

또한 14개 시·군 치매안심센터에서 수행하는 치매 예방 및 치매 인식 개선 홍보, 치매 조기 검진 등 치매 통합관리 서비스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적극적으로 추진 중이다.

 

김철승 예수병원장은 개소식을 축하하며 수탁기관으로써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전라북도 치매관리 사업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명일 전라북도 광역치매센터장은 취임 인사를 통해 시군과 적극 소통하며 전북의 실정에 맞는 치매정책 연구 및 기술지원 등 광역치매센터의 역할에 충실하겠다.”라며 적극적인 사업수행 의지를 표명했다.

 

이경영 전북도 건강증진과장은 광역치매센터 이전을 계기로 도민의 치매 예방 및 조기 발견 등 지역사회 치매 관리 사업의 내실 있는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치매 환자와 가족이 지역사회에서 걱정 없이 살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014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북도 광역치매센터 예수병원으로 이전…새출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