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8(목)
 

군산시는 24일 시민의 삶과 직결된 민생경제 회복 사업들을 최우선으로 1조 6,347억원 규모의 민선 8기 첫 본예산을 편성하고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2023년도 본예산 규모는 올해 대비 12.3%가 증가한 1조 6,347억원으로 일반회계 1조 4,878특별회계는 1,469억원이다.

 

주요 재원으로는 국도비 보조금 6,814(41.7%), 지방교부세 5,280(32.3%), 지방세 1,926(11.8%), 세외수입 1,334(8.2%), 조정교부금 563(3.4%) 등으로 대부분의 세입이 전년대비 증가했다.

 

일반회계 기준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분야는 사회복지 분야로 5,427억원(36.5%)을 편성하였으며 농림해양수산 분야 2,045(13.7%), 산업및중소기업에너지 분야 1,309(8.8%) 순이다.

 

시는 시민생활 안정도모 및 지역경제 선순환의 마중물 역할을 해온 지역상품권 국비 미지원에 대응해 통합재정안정화기금 100억원 활용, 382억원을 투입올해처럼 10%할인율을 적용한 ▲ 군산사랑상품권 3,500억원을 발행할 계획이다.

 

침체된 지역산업 회복을 위한 예산으로는 ▲ 군산조선소 생산블록 해상물류비 지원 106억원▲ 조선업 신중년 취업지원 22억원▲ 조선업 전문기술인력 양성지원 5억원 등이 있다.

 

이를 뒷받침하기 위한 양질의 청년일자리 사업에는 군산의 봄조선해양기자재산업 등 신규사업 37억원과 ▲ 미래형전기차산업연계 청년그린일자리 14억원▲ 만나보자 미래성장 탄탄기업 26억원▲ 전북 청년지역정착 지원 16억원 등이 편성됐다.

 

시민과의 약속인 민선 8기 공약사업 중 미래세대 어린이·청소년을 위해 ▲ 공공학습 플랫폼 공부의 명수 운영 5.2억원▲ 청소년 시내버스 무상요금 실시 5.3억원▲ 고교 창의적 역량강화 사업 5.5억원▲ 어린이숲 놀이터 조성 28억원 등을 편성했다.

 

친환경 전기차 생태계 조성 확대를 위해 ▲ 중견중소 전기차 관련 협업기반 구축 7억원▲ 지역맞춤형 전기차클러스터 전문인력 양성 2.5억원을 투입하는 한편·수산업 부활을 위해 ▲ 새만금 스마트 수산가공 종합단지 조성 66억원▲ 새만금 수산식품 수출가공 종합단지 조성 사업에 71억원▲ 강소자립농 육성 5.6억원 등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국내외 및 우리시 재정 여건을 세심히 고려한 선택과 집중을 통해 시민들께 약속드린 민선 8기 공약사업들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저출산·인구감소에 대비하고 이와 연계한 교육분야 사업들에도 두루 예산을 투입했다.”고 말했다.

 

한편시 2023년도 본예산안은 오는 25일 제251회 군산시의회 제2차 정례회 본회의에 상정해상임위원회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의를 거쳐 12월 20일 의결·확정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343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군산시 2023년도 본예산 1조 6,347억원 편성, 민선8기 시민과의 약속이행을 위한 첫걸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