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8(목)
 

[박물관관리과]서희정 개인전.jpg

군산시 근대역사박물관(이하 박물관)은 오는 1218일까지 박물관 분관인 장미갤러리 2층 전시관에서 서희정 개인전들판... 그 자리에 꽃은 또 핀다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서희정 작가의 18번째 개인전으로, 계절마다 찾아오는 들꽃을 화폭에 담아들꽃 이야기’,‘꽃이야기’,‘맨드라미 이야기등을 만날 수 있다.

 

바쁜 일상 중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자연의 아름다움과 들꽃이 가지고 있는 생명력을 강렬한 색감과 다양한 기법으로 표현한 작품 30여점을 선보인다.

 

서 작가는 전라북도미술대전, 대한민국미술대전, 전국 온고을 미술대전 심사위원과 운영위원을 역임하고, 군산 초대전과 그룹전 300여회 개최 등 꾸준히 작품활동을 해왔다.

 

서 작가는 이번 작품들을 통해 들꽃의 소소한 아름다움과 인간의 삶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고, 잔잔한 들꽃들의 향기를 가슴으로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박물관 분관인 장미갤러리는 지역 작가들의 문화예술 창작활동을 지원하고자 매년 지역 출신의 작가들에게 전시장소 제공과 홍보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9차례의 개인전 및 단체전을 개최해 지역 문화예술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 작가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780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근대역사박물관 장미갤러리, 서희정 개인전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