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8(목)
 

[공보담당관]백신접종 독려.jpg

코로나19 백신 접종 이후 신규·변이 유행 등으로 겨울철 재유행이 우려되며 2가백신 접종이 요구되고 있다.

 

16일 군산시에 따르면 중앙안전재난 본부는 접종·감염 후 시간경과 신규변이 유행 등으로 코로나19의 확산이 증가하며 겨울철 재유행으로 12월 이후 정점을 예상하고 있다.

 

유행확산 억제 및 중증·사망 예방을 위해서는 고위험군의 2가 백신 접종이 반드시 필요하지만 아직 접종률이 높지 않은 상황이다.

 

한국리서치에서 주관한 국민 인식(11.9)조사결과 백신 접종을 주저하는 원인은 감염경험, 이상반응 우려, 잦은 접종 등을 이유로 보였다.

 

군산의 경우 동절기 접종률은 지난 15일 기준 6.15%. 80대 이상은 21.76%, 70~7921.16%, 60~6913.55%를 보이고 있는 반면 50~591.4%, 40~490.68%, 30~390.42%, 20~290.20%, 18~190.21%로 저조하다.

 

코로나19 확진자도 최근 꾸준히 증가해 11월 초는 평균 100명대에서 둘째 주는 200명대, 이번 주는 300명대로 증가하고 있다.

 

특히 이들 확진자 중 약 10%는 재확진으로 백신 접종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는 상황이다.

 

백신접종은 18세이상 성인 기초접종(2차접종)완료자를 대상으로 허용하고 있으며 오미크론 변이에 효과가 있는 모더나 BA.1, 화이자 BA.1, BA4/5 mRNA 2가백신 3종을 선택해 접종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유행확산 억제 및 중증·사망 예방을 위해서는 2가백신 접종이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아직까지 접종률이 높지 않아 겨울철 재유행을 대비해 많은 시민들이 백신 접종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52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겨울철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2가 백신 접종 필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